내가 공부하는 이유

About

괴짜 교수 사이토 다카시가 지필한 책 이다.

프롤로그에서 말 하 듯 세상에 쓸모없는 공부란 없다.

배움은 뭐든지 옳다. 그 것이 비단 겉무늬가 멋진 것이 아닌 사회에서 하찮다고 여겨지는 것 또한 옳음에 속한다고 생각한다.

아래는 문장은 책의 나오는 내가 가장 좋아하는 대목이다.

어떤 상황에서든 배울 것은 반드시 있으며, 그 것을 찾아내는 것은 전적으로 본인에게 달렸다.

About Me

Related Posts

What do you think?